Message Board

  View Articles

Name  
   hoseobyoon (2019-07-11 11:03:35 )
Subject  
   [re] 윤호섭 교수님께

현채,

자연에, 다음세대에 해를 끼치고 있다면
정말 곤란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흙과 공기와 물을 깨끗히 쓰고 아끼는 것 보다
더 중요한 일은 없는 것 같아요!

현채의 자연을 지키겠다는 마음이 가상합니다.

      음식쓰레기 안남기기/조금씩 덜어먹기
      겨울에 영하 10도 때 냉장고 청소하기/부모님과 함께,
      전기스위치 내리기/부지런히
      안 입는 옷 세어보기/남는 옷 아름다운가게 기증
      물건 버릴 때 해체 분리하기/가능한 만큼
      깨끗한 종이 모아 노트만들기,
      물수건으로 목욕대신하기/가끔
      

몇 가지는 이미 실천하고 있겠지요.

이 중 가능 한 것 한 번 실천해보기 바랍니다.


9월 2019 녹색여름전 오면

그린캔바스에서 어떻게 절약하고 있는지
보여주고 이야기 해 주려고 했요.

6월 전기료 2600원 나왔지요.

자급자족해 보려고 지붕에 태양관판 올려
전기를 생산하고 아껴 쓴 결과랍니다.


부모님과 함께 우이동작업실/전시장 그린캔바스 와서
다시 만나 환경실천 이야기 나누도록해요.


답글 늦어 미안~~~~~


everyday eARThday!

^^






  


  



no
subject
name
date
hit
:::
  공지

hoseobyoon
2003/04/22 18662
27078
 교수님 인터뷰요청 드리고 싶습니다^^

김호정
2020/05/08 52
27077
   [re] 교수님 인터뷰요청 드리고 싶습니다^^

hoseobyoon
2020/05/09 45
27076
 나무를 심은사람

이준혁
2020/05/07 39
27075
   [re] 나무를 심은사람

hoseobyoon
2020/05/07 43
27074
 필사에 대해 궁굼한 점이있어서 글을 남깁니다.

황선건
2020/05/04 49
27073
   [re] 필사에 대해 궁굼한 점이있어서 글을 남깁니다.

hoseobyoon
2020/05/05 42
27072
 인사동 퍼포먼스, 한지수채화 48x37cm

박시룡
2020/05/01 47
27071
 '황새의 풍경' 책을 다시 올려보겠습니다.

박시룡
2020/05/01 45
27070
 윤 교수님! 안녕하세요, 황샙니다.

박시룡
2020/05/01 43
27069
   [re] 윤 교수님! 안녕하세요, 황샙니다.

hoseobyoon
2020/05/01 44
27068
 나무를 심은 사람 필사

김예진
2020/04/30 44
27067
   [re] 나무를 심은 사람 필사

hoseobyoon
2020/05/01 45
1 [2][3][4][5][6][7][8][9][10]..[2083]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