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ject Board

  View Articles

Name  
   hoseobyoon (2023-05-07 09:56:57 )
Subject  
   이우람 필사소감
                        


나무 심는 사람              
'나무 심는 사람'을 읽고 엘제 부피에르는 개인의 이해득실을 따지지 않고 자신이 옳다고 생각하는 일을 꾸준히 하는 존경받을 만한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그의 가족이 뜻하지 않게 세상을 떠나자 그는 나무 심기에서 고통과 외로움을 달래고 행복과 만족을 찾아 혼자 황무지를 숲으로 만들었다.그의 봉사정신과 꾸준하고 낙관적인 생활관념은 현대 생활에서 매우 귀중한 것이다.
환경 문제는 항상 사람들이 중시하는 문제였습니다.삼림 감소, 희귀종 소멸, 초원 사막화, 지구 온난화 등을 위해 우리는 변화를 만들어야 합니다. 모든 사람이 환경을 오염시키는 행동을 조금만 줄여도 지구를 더 좋게 만들 수 있습니다!



                                       《种树的人》读后感  
  读完《种树的人》后,我觉得埃尔泽·布菲耶是一个值得被尊重的人,他不计个人得失地坚持做自己认为正确的事情。他的家人意外去世,他从种树中缓解了痛苦和孤独,找到了幸福和满足,自己一个人把荒漠变成森林。他的奉献精神和坚持不懈,乐观向上的生活观念是现代生活中很宝贵的。
    环境问题一直以来都是人们所重视的问题。森林逐年减少,珍稀物种消失,草原沙漠化,全球变暖等都需要我们为之做出改变,只要每个人减少一点污染环境的行为,就可以让地球变得更好!

                            The Tree Grower's Review              
After reading Tree Growers, I felt that Elze Boufiere was a respectable person who insisted on doing what he thought was right, regardless of personal gain or loss.His family died unexpectedly. He relieved pain and loneliness from planting trees, found happiness and contentment, and turned the desert into a forest by himself.His dedication, perseverance and optimistic outlook on life are precious in modern life.
    Environmental problems have always been a matter of concern.Forests are decreasing, rare species are disappearing, grassland desertification, global warming and so on need us to make changes, as long as everyone reduces the environmental pollution behavior, can make the earth a better place!
   


                                   


no
subject
name
date
hit
:::
  강의 게시판 주소

hoseobyoon
2011/05/06 3919
:::
  공지사항

hoseobyoon
2003/03/20 8952
1974
 From Singapore

hoseobyoon
2023/05/19 5
1973
 재미로 만든 녹색 DNA/이찬원

hoseobyoon
2023/05/12 13
1972
 장영기 2008 스마일 티 설명글

hoseobyoon
2023/05/11 8
1971
 봉우걸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19
1970
 강조종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11
1969
 장림력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6
1968
 황로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8

 이우람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7
1966
 종금옥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8
1965
 양청림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6
1964
 장용천 필사소감

hoseobyoon
2023/05/07 5
1 [2][3][4][5][6][7][8][9][10]..[152] [next]